电话:18158912091

기암괴석의 보고, 초호산

호랑이가 누워있는 형상이라고 이름 지어진 초호산은 연태시 해양시에 위치한 해발 550의 작은 산입니다. 중국사서<해양독지>에 의하면 “북에 초호가 있는데, 호랑이가 산속에 누워있는 듯 하다 해서 선인이 초호산이라 명명했다”고 기록되어 있습니다. 헬기를 이용해 초호산 위에서 초호산을 내려다 보면, 산 전체가 거대한 호랑이가 머리를 잔뜩 쳐들고 구름을 향해 치솟는 듯하다고 합니다.

4백여 년의 고령인 백일홍은 높이 7미터, 직경 8미터에 달해 초호산의 대표적인 고목이 있으며, 북방에서는 보기 드문 2㎢에 달하는 대나무 숲이 있습니다. 유적으로는 당나라 손광보 장군이 이곳에 묻혀있어 그 묘가 남아 있고, 청나라 봉기군의 군채 유적도 남아 있습니다.

기암괴석의 보고, 초호산

대륙지방에 비해 기후가 따듯하고 습윤하며 4계절이 뚜렷하게 나타나는 해양성 기후로 사시사철 맑은 물이 흘러내립니다. 삼림율 92%에 달하는 울창한 숲은 600종 이상의 식물과 180종 이상의 동물이 가득한 자연 생태계의 보고입니다.

기암괴석의 보고, 초호산

초호산 트레킹 코스는 구룡호~기암괴석의 전경~초호산 주봉(550m)~만물상~석문~합고정바위~성도선사로 진행됩니다. 초호산 입구에 들어서면 거대한 사찰인 성도선사(成道禪寺)와 호수인 구룡호(九龍湖)가 나타납니다. 초호산 트레킹은 시작부터 뒤로는 구룡호의 호수 경관이, 앞으로는 기암괴석의 전경이 펼쳐집니다. 트레킹 중 병풍처럼 펼쳐진 기암괴석을 감상하면서 등산할 때의 그 운치는 가히 절경이라고 합니다.

초호산 정상 능선을 따라 만물의 형상을 빚어놓은 듯 한 만물상이 장관을 이루고 그 가운데는 석림으로 된 석문이 있습니다. 능선에서 바라보는 조망은 마치 만물을 펼쳐놓은 듯 한 모습입니다. 조물주가 빚어 놓은 갖가지 모양의 기암 기석이 파노라마처럼 펼쳐져 있으며, 초호산은 기암 기석의 전시장 같은 경관을 감상 할 수 있습니다. 트레킹 소요 시간은 4시간 정도입니다. 또한 초호산은 2012년 제5회 한중 국제 친선 등산대회가 열린 곳으로, 한국인 여행자들에 친숙한 산으로, 가족과 함께 트레킹을 즐길 수 있는 아름다운 트레킹 관광명소로 잘 알려져 있습니다.

기암괴석의 보고, 초호산

Copyright © 2021 山东沃尔德文化旅游发展有限公司 Shandong World Tourism and Culture Development Co., Ltd