지난의 겨울

눈을 감아 상상해봅시다. 산도 있고,물도 있는 고성은 하루종일 해빛에 쬐고 따뜻하고 편하게 수면하면서 봄바람을 기다려 고성을 깨운다. “작은 산은 고성을 돌러싸고 있을때 북쪽에만 구멍이 비어 있다. 겨울에 이 한 바퀴 작은 산을 작은 요람에 놓는것처럼 너무 귀엽다.” 꿈에서 있는 것이 아닙니까? 바로 지난의 겨울이다.

지난의 겨울
지난의 겨울
지난의 겨울
지난의 겨울
지난의 겨울
지난의 겨울
지난의 겨울

Copyright © 2021 山东沃尔德文化旅游发展有限公司 Shandong World Tourism and Culture Development Co., Ltd